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홍콩 완차이 호프웰센터 62층에는 R66 이라는 부페 식당이 있다.
점심시간에 갔기 때문에, 저녁도 부페로 운영되느지는 모를 일이다. (ㅡ.ㅡ)


요약하면, 맛은 그저 그랬지만 식당 전체가 62층에서 돌아가고 있는 기분과 전망은 어디 내놔도 손색이 없을 특징.


On 62nd floor of Hopewell Center in Wan Chai, there is a buffet restaurant, R66.....
I think the food is not delicious enough to bring strong impression on your tongue, at least it can give you one of the best HK view while you have food. What's more is this restaurant keeps moving, which is slowly spinning itself.......

For me, once company lunch is enough to experience it......... no more than it.


동영상. 가만히 보면 건물이 돌고 있다.
처음에는 몰랐는 데, 음식을 먹으면서 밖도 보고 그러니 중간 중간 살짝 어지러움증도 느끼는 듯.....



완차이 일대가 훤히 내려다 보인다.
몇번이고 이야기 했었지만, 이런 사진 보고 있으면 요즘 똑딱이 무시해서는 안되겠다.......

2009:12:01 12:47:43


요 앞에 뾰죽한 빌딩에 회사 사무실이.......

2009:12:01 12:47:54

의도하지는 않았지만, 전화번호가 나왔으니 관심있으신 분들은 한번 쯤 방문해 보시는 것도 나쁘지 않을 듯.....


2009:12:01 12:48:46


신기해서 음식 먹기 전에 셔터를 많이도 눌러댄다.......


2009:12:01 12:49:10

자, 음식 좀 가져와 볼까.
부페 쪽을 한바퀴 눈으로 돌아본 결과.... 강하게 당기는 음식은 없어 보인다.
그냥 차근 차근 시도해 보자. 어차피 회사 팀 회식인 걸........

2009:12:01 12:57:45


데친 생새우를 스파이시 소스에 찍어먹는 재미가 쏠쏠.....

2009:12:01 12:57:53


자, 마크로 쭈주죽....... 당겨보자.

2009:12:01 12:59:01


다음 접시에는 가재 형님도 좀 담아주셨다......
뒤로는 소고기 카레도 보이는 데, 소고기가 너무 질겨서 먹다가 기분 나빠 질뻔 했음........


2009:12:01 13:15:10


색깔 하나는 강렬하게 먹음직스러운 선홍색이네.....
맛은 뭐 평범한 가재 맛.......


2009:12:01 13:15:33

이 때만 해도 오른쪽에 보이는 소고기가 무쇠힘줄인지몰랐는 데......
턱 빠지는 줄 알았음.......


2009:12:01 13:17:45

일식 냉 모밀 국수...... 소스가 짜다.
지금 사진으로 봐도 짜 보인다.......... 한국의 시원한 냉모밀이 그리웠던 순간........

2009:12:01 13:28:27

내가 좋아하는 초콜릿류 디저트......
초콜릿이 들어간 디저트는 다 가져왔음........... 커피랑 먹으면 맛있다.....

2009:12:01 13:35:29


메론에는 초콜릿도 뿌려주시고.......
사진으로 보면서 다시 먹고 싶다고 생각하는 것이 디저트와 과일이라니...........


2009:12:01 13:35:44

나에게 이상한 인상을 남긴 레스토랑.........

2009:12:01 13:40:10

대충 배도 차고, 식욕도 없고 해서...... 다시 내다본 전경.
이번에는 센트럴(Central)쪽이 보인다.....

2009:12:01 13:54:13

이 좁은 곳에 정말 콩나물 시루처럼 바글바글하게도 건물을 올렸다.......
맞는 지는 모르겠고, 들은 바로는 홍콩섬은 지반이 매우 안정적이라서
이렇게 건물을 불쑥 불쑥 높게도 올리기가 싶다고 한다.......


2009:12:01 13:54:40

이 사진은 오르편 아래 쪽에 보이는 건물의 옥상 때문이었다.
입주자들이 즐길 수 있도록 옥상에 테이블이 있었는 데, 날씨 좋은 날 저기서 와인 펼쳐놓고
사람들이랑 오손 도손 파티하면 너무 좋을 것 같다고 생각한 위치.........

2009:12:01 13:58:09

 

 

- Again and again I came to think about "what and where to eat is not important, but how and with whom eat is"...... in HK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