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유명 레스토랑들에서 파스타에 굴소스를 살짝 쓰거나, 

거의 모든 볶음밥에 굴소스를 쓰는 것은 아는 사람들은 다 아는 공공연한 현실. 


아래 파스타는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소스가 범벅되진 않는 파스타.

개인적으로 토마토 소스나 크림소스로 범벅되는 파스타 종류를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아래 레시피야 뭐 검증된 것이니, 훌륭할 것이고.


나는 아래와 같이 도전해 보고 싶음.

고추기름 대신 약간 매운 고추를 잘게 쳐서 올리브유에 마늘(레시피보다 좀 더 많이) 볶아보고 싶다잉.

좀 더 고소하고 매콤한 맛이 살 것 같은 느낌?  우리네 입 맛에도 더 맞을 것 같은 느낌?

그런 느낌? 


크크크. 아직 안해봤으니 뭐라 할 수가 없네.

이 것도 조만간 도전해봐야 할 메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