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서울 명동에서 고등학교 선배형님과 벙개 저녁을 명동 교자 칼국수를 먹었습니다. 매우 유명한 곳이라고 하던데, 저는 처음 가 보았네요. 아무래도 한국에 있을 적에는 강동 송파 강남 분당 수원 등지가 주요 활동 무대 였던 듯 합니다. 명동에는 뭐가 어디에 있는 지도 가끔 헛갈리니 말이죠. 


여하튼 그 유명하다는 명동교자 본점을 찾았습니다. 


만두가 먼저나왔네요. 만두 맛있더라구요. 제가 생각하는 전형적인 한국의 괜찮은 만두입니다. 특히 만두 찍어 먹는 간장에 (형님이 뭐를 넣었는 데 자세히 안봐서 무엇인지는 모르겠음) 무엇을 첨가하여 아주 적절한 만두간장소스도 괜찮았습니다. 

2013:12:11 17:35:00


뭐니뭐니해도 칼국수에는 겉절이죠. 형님말로는 마늘을 많이 쓴 게 특징이라고 합니다. 그래서 그런지 쌉싸름하면서 매콤한 맛이 강렬합니다. 

2013:12:11 17:35:06


드디어 나왔습니다. 시키기 전에는 몰랐는 데, 면과 종지밥은 무한 리필이라고 하더군요. 이럴 줄 알았으면 칼국수 하나 만두 하나 시켜 둘이 먹는 건데, 둘이 각 각 칼국수를 시켰습니다. 다 먹고 배 터질뻔 했음. 


2013:12:11 17:37:21


면도 괜찮습니다. 수타는 아니고, 기계면이기는 하지만 이정도면 나쁘지 않은 것 같습니다. 맛도 우와 킹왕짱이다 할 정도까지는 아니지만 무난합니다. 사람들이 좋아할 만한 조미료의 내음이 느껴지는 맛이죠. 전 조미료 넣는 음식도 상관없이 먹는 관계로 뭐 따따하게 맛있게 웃으면서 먹을 수 있으면 그게 장 땡입니다. 

2013:12:11 17:37:38

다음번 명동에 가게 되면, 다시 한번 찾을 듯 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youngstory9.tistory.com BlogIcon 꽃돼지:) 2014.03.28 10:4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가끔 한번씩 한국에 오시나보네용.
    명동교자 딱 한번 가봤는데 사람들이 정말 어마어마한 것 같아요 ㅋㅋ
    특히 외국인 관광객들!
    점심시간 다가오는데 뜨근한 칼국수 한 그릇이 생각나네요! 비록 날씨는 많이 덥지만요 ^^;

    • Favicon of http://andyjin.com BlogIcon Andy Jin™ 2014.04.01 08:4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홍콩에 비가 계속 오는 궂은 날씨라서 그런지 (더욱이 감기도 걸리고) 뜨근한 국물의 칼국수가 생각나는 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