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집에서 멀지 않은 곳에 상하이 츠판(ChiFan정도로 광동어 발음) 과 또우쟝(한국식 두유 쯤)을 파는 유명한 곳이 있다.
가끔 아침 식사용으로 츠판과 또우쟝을 세트로 구매하여 맛있게 먹고는 함.

상세 위치는 아래 지도 참조. 망치 표시 있는 곳.

[사진, 그림을 클릭하면 큰 사이즈로 볼 수 있음]


오전 시간에 가게 앞에 카메라 들이되기 뭐해서,
살짝쿵 옆에서 들어가기 전에 한 컷. 민첩한 WB550으로 살짝.

2009:05:30 12:15:42

18 HKD을 내면 아래와 같이 츠판과 또우쟝을 담아준다.
비닐 봉지 안에 또우쟝이 담긴 컵을 깔고, 그 위에 츠판을 쌓아주시는 패키지. WB550 촬영

2009:05:30 12:20:56


여기서부터는  D700 + 50.4 렌즈 조합.

봉지에서 꺼냈다. 대략 이런 느낌.
츠판이라는 것이 한국 분들이 쉽게 이해하시려면, 아침에 후딱 해치우는 김밥 한줄 생각하시면 되려나?
잠깐 삼천포로 빠지면, 김밥에는 사이다가 최고인데!! 아후... 땡긴다. 이밤.
홍콩에는 맛있는 김밥이 없는 데다가, 한국 식당 김밥은 너무 비싸.......

2009:05:30 12:22:21

클릭해서 보면, 랩으로 씌어진 츠판안에 김이 맺혀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그 만큼 뜨근 뜨근하다는....
참고로 츠판은 뜨거울 때 먹어야 제 맛이라고 한다. 식혀 먹으면 느끼하다고 친구가 그러더군....
또우쟝은, 난 찬 음료를 좋아해서 보통 차가운 또우쟝만 먹는데.....
겨울에는 뜨거운 또우쟝과 츠판을 함께하는 것도 나쁘지 않을 듯.

2009:05:30 12:22:53

자, 안에 뭐가 들었는 지 좀 들여다 보자.
잘 먹다가 혹시 궁금해할 분들이 있지 않을까 하는 마음에서,
배고픈거 참고 한 컷.

안에는 요우티야오(油条), 짜챠이(榨菜), 로우쏭(肉松)이 들어간다.
한국에는 없는 맛이라 글로 전달하기 쉽지 않을 거 같은데.....
요우티야오에서 나오는 그 한국의 튀김도너츠껍데기같은 맛과 살짝 짭조름한 로우쏭,
그리고 중국식 김치인 짜차이(섞임 비율이 제일 적음)는 살짝 피클스러운 맛을 내고 있다 해야할까?
전체적으로는 고소하고 담백한 맛이 찰진 밥과 괜찮은 조화을 낸다.

하.지.만.
반쯤 먹으면 난 슬슬 질려져서 요즘에는 중간 중간 김치와 함께 먹는 다는.....
그럼... 그 맛이 배가 된다지요.....

2009:05:30 12:24:37



- Eighteen Hongkong dollars' happiness, but eating breakfast alone is not a big fun....... in HK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limanim BlogIcon limanim 2009.06.05 21:5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는 또우장을 너무 너무 너무 좋아해요. 대만 출장 갔을 때도 호텔앞에 달려나가서 사먹곤 했으니까요. ㅎㅇ.. 8월 말즘 홍콩 갈 생각인데 올려주신 자료 이용하여 꼭 한번 가보겠습니다요!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andyjin.com BlogIcon Andy Jin™ 2009.06.06 02:4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 저야말로 감사하죠.

      오시면 연락하세요. 제 친한 형님 한분도 꼭 같이 가자 하셨는데.... 츠판과 또우장 벙개 함 하죠.. .뭐....

      홍콩 들오시기 전에 연락 주십시오. 또우장 번개입니다.
      여기 또우장 상당히 괜찮아요....

  2. Favicon of http://www.facebook.com/#!/hyeshil.lee BlogIcon Shil 2012.07.19 02:0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앗!!!!! 드디어 찾았다!!!!! ㅠ.ㅠ,,,!!! 전에 홍콩에서 지인께서 아침에 이걸 사주셨었는데 그 맛을 잊을 수가!!! 디카가 대중적이었던 때라면 사진도 찍고 했었을 텐데,, 전 심천에 있었는데 한국 들어올 때 너무 경황없이 급하게 들어와서 기억조차 뒤죽박죽이네요,,, 한국 사이트에선 아무리 뒤져도 이름을 못 찾겠더니,,,포스팅 감사히 잘 보고 갑니다^^ 올해쯤 드디어 홍콩에 다시 여행갈 수 있을 것 같아서요, 그리웠던 장소, 먹거리 미리 정리해두려는데 도움이 많이 될 것 같네요!

    • Favicon of http://andyjin.com BlogIcon Andy Jin™ 2012.07.19 09:5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다행이네요. 참고로 제가 포스팅한 요집은 주인이 계속 자주 바뀌는 거 같은데. 계속 이름과 메뉴는 유지하는 것 같습니다. 비단 여기뿐만 아니라, 많은 곳에서 쉽게 파는 것이니 다음에 홍콩에서 맛나게 추억을 드세여. 퐈이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