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심천을 가끔 들어가기는 해도, 심천의 명소 중 하나인 '세계의 창'을 가보지는 않았다.
드디어 올해 시간과 열정이 허락되어 후다닥 세계의 창을 관람하게 되었다.

국경을 넘자마자 바로 택시타고 세계의 창에 가서, 한바퀴 휙 돌고는 다시 택시타고 국경에 와서
지체 없이 홍콩으로 바로 내려와 주는 센스......

마치 어린 시절 용인 자연농원 소풍을 한 나절 다녀온 것 같은 이 기분이란.......


Although I am living in HK, I have not been to Window of the World (世界之窗).
Shen zhen is not far away from HK, it's not easy to decide to go there now in my life.
Finally one day I shortly, and only, visited Window of the World, which is pretty famous in Shen Zhen.

In short, if you had been so many places in the world, I recommend you just skip this place in SZ.
However, in case you have not been to many other countries yet, then it's worth trying.
The thing is the ticket price is not cheap at all though.

Anyhow, as a record of the day, I upload some photos in my blog........


실로 오랫만에 음식 사진이 아닌 (원래 내가 목적하고 있는) 여행 사진을 포스팅 하게 되어, 감개 무량하다.
단지 시간이 넉넉하지 않았고 원하는 렌즈들로 촬영한 것은 아니어서 사진 자체는 다소 마음에 들지 않지만,
그래도 음식 사진이 아닌 사진을 포스팅 하는 것 만으로도 만족.


각설하고, 설레 설레 심천 세계의 창을 둘러보자.
아, 세계의 창이라는 곳은 세계의 유명한 곳을 미니어쳐로 재현해 놓은 곳인데,
아마도 기대를 안하고 보시면 "오, 잘 만들었는 데" 라고도 생각할 수 있고,
기대를 하고 보거나 혹은 이미 세계의 유명한 곳들을 많이 둘러본 당신이라면, "에게, 뭐 이렇게 허접해?" 라고도 할 수 있다.
판단은 나중에 직접 볼 여러분이 하시길.....

다시 본론으로,
들어가면 저기 멀리 보이는 파리의 에펠탑. 상상했던 것 보다는 상당한 크기이다.
진짜로 '탑' 이라고 할 만큼 왠만한 빌딩 높이의 건축물이다. 이왕 이렇게 크게 지을 거면 아예 실물 크기로 만들지.


2010:03:06 15:23:45


지도에서 추천하는 방향으로 돌기 시작했다.
처음에 보이는 것은 동남아.......
얼핏 작은 사진으로 보면 마치 진짜 같기도 하고 말이지........

2010:03:06 15:26:06


 앙코르 와트 인가? 이거야 원, 나도 안 가보았으니 '앙코르와트 겠지' 라고 생각하고 넘어간다.

2010:03:06 15:26:35


태국...... 이겠지? (ㅡ.ㅡ;) 태국...... 인가?
실제도 이런 유치 찬란하고 요란한 색상인가?

2010:03:06 15:27:19

이건 무엇인지 잘 모르겠네.
집단 지성 네티즌 분들이 이번에도 한 수 가르쳐 주시겠지..... 라는 안이한 마음.....

2010:03:06 15:27:54

일본식 정원......
오, 나름 상당히 일본스럽고 깔금하게 정리해 놓은 정원.
실제로 내려가 보지는 않았는 데, 멀리서 보았을 때 가장 '그럴 듯 한' 마감질을 한 것이 아닐까 하는 느낌........

2010:03:06 15:28:44

인도인가? 중동인가?
인도도 가보지 못했고, 중동도 가보지 못하여서......
그 어디 쯤 일 거라고만 상상........
이렇게 보면 나름 실제 건축물 스럽다는......

2010:03:06 15:31:16

광각렌즈의 힘.
실제로 이 건물은 어른 키 세배쯤인데, 앞에서 19mm 광각 렌즈로 촬영을 하니 상당히 크게 느껴지는 샷이 되어버렷음.

2010:03:06 15:35:36

유럽의 어느 지방이라는 데, 평생  이런 곳은 가보지 못하여서 그러려니 하고 점프.

2010:03:06 15:42:24


이태리.
사람이 나온 사진들은 배제시키다 보니,
미니어쳐들을 찍은 사진임에도 가만히 보다보면 진짜 같기도 한 느낌이 새록.



2010:03:06 15:44:31

나름 소소한 곳까지 정밀하게 카피한 노력이........

2010:03:06 15:45:42


이태리도 밀라노 밖에 가보지 못하여서,
이 곳이 어딘지는 모르겠으나, 나름 사진 잘 받는 곳이어서 많은 관광객들이 기념 사진 찍느라 열중하던 곳.

2010:03:06 15:48:05

 어디지?
 네덜란드 인가? 저런 꽃 바람개비가 걸려 있는 곳이 실제로 있나? 아님 이곳에 그냥 설치해 놓은 것인가?
 이런 곳에서 많은 생각은 하지도 말자. 그냥 즐기자.
 초염가 헝그리 비비타 광각렌즈와 니콘이 오묘한 녹색을 만들어 낸다.

2010:03:06 15:52:37


네덜란드 풍차......



2010:03:06 15:54:26

 유럽 어딘가의 유명한 성...... 

 아름다운 우리들의 성...... 아우성 여사....... 는 뭐하고 계실까 지금?  (ㅡ.ㅡ;)

2010:03:06 15:55:51

이렇게 탁한 물에도 잉어들이 살 수 있음을 보여주는 생태 실험.......
근처에만 가도 먹이주는 줄 알고 떼로 달려든다.....
발이 빠지지 않도록 조심.... 왠지 내 발도 먹어치울거 같아.....

2010:03:06 15:58:34

아, 무언가 풀 없는 배경이어야 할 것 같은데, 산을 깎아서 만들었다.
역시 오리지널은 어디에 있는 지, 이름이 무엇인지도 모르겠다.

2010:03:06 16:00:52

음, 나름 리얼리티를 넣어주신 미니어쳐.

2010:03:06 16:01:03

 저기 멀리 태양이 지네.......

2010:03:06 16:03:32

밀림을 표현한 듯한 장면.
아주 대범하고 공격적인 설정이시다.
악어가 물소 머리를 물어 들어버리셨다는.........

2010:03:06 16:05:38

이 장면은 아프리카 평원을 표현한 거 같은 데,
자세히 살펴보면 코끼리들이 붕가붕가하고 있는 세심하고 위트 있는 설정이 있다는......

2010:03:06 16:07:06


이집트 피라미드.
누런 사막을 표현하려는 의도는 좋으나, 아주 샛노랗게 페인트칠을 하셨다는........


2010:03:06 16:08:28

오, 콜롯세움.....
앞에 사진 찍고 있는 부자를 보시면 대략 크기가 짐작 되시리라.......
 

2010:03:06 16:11:06

 개선문과 에펠탑......

2010:03:06 16:12:00


콜롯세움 뒤로 보이는 그리스 신전들.....
마구 잘 모아놓기도 하셨지......

2010:03:06 16:13:52

뉴욕 맨하튼.....
가까이 가서 보면, '폐허가 된 뉴욕 맨하튼'이라는 표현이 더 맞을 듯........

2010:03:06 16:33:48

한 방에 끝내보려는 노력이 엿보이는 설정.....
바위산 위에 미국 역대 대톨령들... 그 아래 워싱턴에 있을 법한 유명한 건물......

2010:03:06 16:35:49


이건 중남미에 있던 거 같은데, 오리지널은 어디인지 모르겠네.


2010:03:06 16:38:34


 마야 혹은 잉카일 듯한 중남미 고대 문명......
 사람 없이 찍으려고, 다 지나갈 때 까지 한 동안을 서 있네.

2010:03:06 16:41:02

사모아의 돌 조각상......

2010:03:06 16:41:59


이 친구는 인디언 마을 앞의 밀림 소년.
태양 같은 얼굴에 악어 위에 올라타서는 싸구려 분홍색 노끈 (어디서든 쉽게 파는 제일 저렴한 바로 그 플라스틱 재질끈) 잡고
계신 포스가 엽기 그 자체.......

2010:03:06 16:45:58


 마무리 짓고 나오려는데, 잔디 밭에 또 다른 엽기 캐릭터가 보여서....... 찰칵.
 무언가 상식을 뒤엎는 깊은 의미가 있는 예술 같기도 하고...... 거 참......
 표정 하나는 '예술' 이다. 정말.

2010:03:06 16:47:43


더운 날에 가면, 왠지 모기도 많고 곳곳에 있는 물에서 냄새도 날 것 같지만,
그래도 한번 심천의 세계의 창을 경험해 보겠다면, 비싼 티켓 가격도 문제 없다면, 
한번 쯤 심심풀이 재미로
둘러볼 만한 장소.


- Just in case you are suffering from being 'super bored', then please try to be there.............in HK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jusweet.tistory.com BlogIcon 패리 2010.04.08 17:2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두 동생이 중국에 있어서
    여행갈 계획을 세우고 있어여
    여기도 괜찮네요~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andyjin.com BlogIcon Andy Jin™ 2010.04.08 17:3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동생 분이 심천에 계신가 봐요?
      그런데 날 더우면 가지 마세요. 땀 많이 흘리실 듯.
      심천도 홍콩 만큼이나 여름에 덥고 습하거든요.

      여긴 야외라서 어디 더위 피할 곳도 없습니다.

      홍콩에 들리시면 연락하시구요.

  2. ju사랑 2010.04.08 20:1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5월에 홍콩,마카오,심천을 여행 가는데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andyjin.com BlogIcon Andy Jin™ 2010.04.08 23:1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좋은 정보 되셨다면야 저야 기쁨이지요. 즐겁고 행복한 여행 되세요. 그런데 5월이면 아마 살짝 날씨가 안 좋을 겁니다. 비가 오다 말다... 일종의 우기 비스므레....

  3. Favicon of http://bangkokstory.tistory.com BlogIcon kaycee 2010.04.26 15:5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앙코르 와트는 맞고요 ^^ /// 태국은 에메랄드사원 같네요 왕궁이랑 같이 되어있는곳이고요.

    저런색으로 되어있답니다. 태국의 사원은 알록 달록해요. 밑에는 저도 모르겠는..

    저곳을 2001년도에 다녀왔었던기억이 있는데... 같은곳이겠죠? 설마 바뀐것은 아니겠죠??

    그때는 버스타고 가서.. 중국말 한마디 몰라서 길가는 사람 붙잡고.. 여행회화책 보여주며

    이야기했었는데 이야기가 아니라 듣기만 한거지만요.. ^^